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조PD와 인순이의 콜라보레이션은 음악만으로도 굉장히 좋은 결과를 보여줬지만 뮤직비디오도 굉장히 신선했었습니다. 중간 이후부터 나오는 나이드신 분들, 평범한 직장인, 아이들의 브레이크 댄스 때문이었죠. 자세히 보면 알겠지만 물론 CG의 힘을 빌었죠.

조PD (feat. 인순이) - 친구여



그런데, 최근 바다 건너 일본에서 우유CF <맛있는 우유>가 나왔는데 여기서도 대단한 실력의 브레이크 댄스가 나오더군요. 너무 놀라워서 당연히 CG라고 생각하는 게 당연한 수준의 영상이예요. 그런데, 정말 놀라운 건 이 분의 실력이 CG의 힘 덕분이 아니었다는 겁니다.

언뜻 보면 그냥 아줌마인데! 자세히 봐도 그냥 아줌마인데!

놀라운 브레이크 댄서 카즈미 (Kazumi)



보면서도 믿기지가 않네요. ㄷㄷㄷ

요즘 <나는 가수다>에 인순이가 나오던데, 조PD는 인순이에게 다시 연락해서 편곡 새로 하고, 이 분 섭외해서 뮤직비디오도 다시 찍어서 친구여 2011 버전 만들어서 내놓으면 재밌을 것 같아요.



p.s.

이건 티가 더더더욱 많이 나지만  왠지 빠트리면 안될 것 같아서. 바로 크리스토퍼 월킨이 현란한 댄스를 보여주는 Fat Boy Slim 의 Weapon of Choice.

 Fat Boy Slim - Weapon of Choice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capcold.net capcold 2011.09.15 10:41

    !@#... 워큰 옹은 실제로 배우를 하기 전에 뮤지컬 극단에서 정식으로 춤 훈련을 받았다더군요(...) 가장 CG 같은데도.

    • Favicon of https://summerz.tistory.com 써머즈 2011.09.16 00:49 신고

      모든 장면을 CG없이 소화할 수 있는 중국 액션 배우들이 춤 장면을 찍으면 정말 볼만 할 것 같아요. 적절한 슬로우모션도 곁들여서.

샘플링 샘플링 하니까 떠오르는 곡이 하나 있습니다. 요즘 인상 깊게 들었던 샘플링 곡인데요, 바로 카니예 웨스트 (Kanye West)의 Stronger 입니다. 이 곡은 다프트 펑크 (Daft Punk)의 Harder, Better, Faster, Stronger 를 샘플링해서 만든 곡입니다. 카니예 웨스트가 그의 왕성한 음악적 잡싱성(^^)을 발휘해서 다프트 펑크의 중독성 있는 비트를 그대로 들여와 힙합에 이식시킨 곡이죠.


원곡의 팬들도 많기 때문인지 원곡이 좋다, 카니예 웨스트의 곡이 좋다… 의견이 분분하네요. 음… 저는 둘 다 좋긴 한데, 아주 미세한 차이로 다프트 펑크의 곡에 한표를 던지겠습니다. ^o^)

Kanye West - Stronger


뮤직비디오도 특이해요. 아예 대놓고 일본어가 화면에 들어가는군요. 전체적인 분위기도 뭐랄까… 일본 애니메이션의 명작 중 하나인 <아키라>에서 모티브를 따온 것 같습니다. 이쯤되면 정말 현란한 뒤섞기가 아닐까 싶군요. ^^

전 이 곡의 제목이 재미있었는데, Stronger 잖아요. 들으면서 자연스럽게 '비트가 더 강해졌네 (stronger)' 했거든요. ^^ 후에 누군가 다른 편곡으로 Harder 도 한 곡, Better 도 한 곡, Faster 도 한 곡 만들면 좋겠어요. (개념상 Faster가 제일 만들기 쉽겠군요. ^^)

그리고, 예전에 제가 재밌게 봤던 Harder, Better, Faster, Stronger 관련 클립도 함께 보세요. ^^

Daft Hands - Harder, Better, Faster, Stronger


와우, 정말 x 100 멋진 아이디어입니다. 말이 필요없네요. 아이디어도 기발할 뿐더러 원테이크로 찍은 걸 보세요! 무수한 연습의 결과겠죠? ^^ 원곡이 가진 짧은 가사를 아주 효과적으로 표현해 낸 정말 멋진 클립입니다. 굳이 한 마디 더 하자면, 그 밴드에 그 팬입니다. ^o^

Daft Punk - Harder, Better, Faster, Stronger (by iMitate Prod.)


iMitate Prod.라는 곳에서 만든 일종의 뮤직비디오입니다. 우리나라 인터넷에서도 선풍적인 인기를 끌었던(^^) 촬영방식 - 스톱모션 애니메이션이죠. 빨강티와 파랑티의 대결이 볼만합니다. ^^

Daft Punk - Harder, Better, Faster, Stronger (A Cappella version)


와우! 아카펠라 버전입니다. 관객들의 호응이 좀 시끄러워서 잘 들리지는 않지만 어쨌든 재밌습니다. 중독성있게 반복되는 리듬이 아카펠라와도 잘 어울리는군요. 제법 멋집니다. ^^

Kanye West - Stronger / Goodlife / Champion / Everything I Am (live on SNL)


마지막은 카니예 웨스트의 라이브 클립입니다. 세터데이 나잇 라이브 (Saturday Night Live)에서 공연했던 영상입니다. 여러곡을 메들리로 주욱 이어서 부르네요. 역시 라이브가 신납니다. :)

댓글을 달아 주세요

데미안 라이스 (Damien Rice) - 9 Crimes


이승환 - 어떻게 사랑이 그래요.


관련 링크

Damien Rice의 앨범 9을 듣고

댓글을 달아 주세요

Johnny Cash - Hurt


컨트리 음악의 대부인 자니 캐쉬 (Johnny Cash)는 이 곡을 2002년에 발매된 "American IV: The Man Comes Around"에서 리메이크하고 죽기 전 마지막으로 뮤직비디오를 남겼습니다. 정말 인상적인 뮤직비디오죠. 음악이 가지고 있는 힘, 자니 캐쉬가 가지고 있던 이미지, 현재의 상황 등이 정말 적절하게 어우러져 있죠.

Nine Inch Nails - HURT (live)


원래 이 곡은 인더스트리얼 밴드 나인 인치 네일즈 (Nine Inch Nails aka NIN)의 리더 트렌트 레즈너 (Trent Reznor)가 만들었습니다. 그리고는 1994년에 발매된 앨범 "The Downward Spiral"에 실었죠.

맞습니다. 원래 좋은 음악은 보편성을 가지고 있지요. 위대한 뮤지션은 보편성을 만들어 내고요. 다음의 나이키 에어 광고를 보세요.

Nike Air commersial with " Johnny Cash - Hurt"



I hurt myself today
오늘 난 내 자신을 아프게 했어
to see if I still feel
내가 여전히 느끼는지 보려고 말야
I focus on the pain
고통에 집중했어
the only thing that's real
고통은 유일한 진실이지

what have I become?
나는 뭐가 되었을까?
my sweetest friend
내 사랑하는 친구여

and you could have it all
너는 이 모든 걸 가질 수 있어
my empire of dirt
하잘 것 없는 내 왕국 모두를

I will let you down
난 너를 실망시킬 거야
I will make you hurt
난 널 아프게 하겠지

(번역 : 써머즈)

NIN의 버전도 알고 있었고, 자니 캐쉬의 버전도 알고 있었고, 그의 뮤직비디오도 봐서 알고 있었는데도 위의 광고를 처음 볼 때 깊은 곳에서 뭔가가 느껴지더군요. 멋진 광고, 무서운 광고인들인 거죠.



그리고, 아래는 이 노래의 각종 라이브 버전 등입니다.

Nine Inch Nails - Hurt (Live at Glastonbury)


Trent Reznor- Hurt (at ReAct Now benefit)


카트리나 재해 당시 성금 모금 방송 당시였지요.


Sheryl Crow - Hurt (live at Johnny Cash Tribute on CMT)


CMT는 Country Music Television의 약자입니다.

Nine Inch Nails Featuring David Bowie - Hurt (live)


Sevendust - Hurt (Nine Inch Nails Cover)


p.s. 참고로 얼마 전(?)에 개봉된 호아퀸 피닉스, 리즈 위더스푼 주연의 <앙코르> (Walk The Line, 2005)가 바로 자니 캐쉬의 실제 이야기를 담은 영화입니다.

그는 흔히 흥겹다고 여겨지는 컨트리와 락커빌리라는 장르의 대부였지만 그의 노래는 항상 어두운 가사를 담고 있었습니다. 그러면서도 동시에 인간에 대한 믿음, 희망 등을 표현하고 있었죠.

누군가 이런 표현도 하더군요. "양지에 엘비스가 있었다면 음지엔 자니가 있었다." 그는 1932년 2월 26일에 태어나 2003년 9월 12일에 세상을 떠났습니다.

공식 홈페이지 : http://www.johnnycash.com

댓글을 달아 주세요

며칠 전에 MC몽이 여러가지 이유 때문에 MBC에서 한번도 1위를 하지 못했다는 안타까운 그러나 웃긴 동영상을 봤다. 평소 MC몽의 노래를 제대로 들어 본 적이 없었는데, 그 동영상을 본 후 찾아본 "아이스크림"의 뮤직비디오 덕분에 후렴구는 듣고 알아들을 수 있을 정도가 되었다.

그.런.데.

그 이후에도 MC몽의 노래를 몇 개 찾아 듣다가 우연히 2집 타이틀곡 "천하무적"의 뮤직비디오를 봤는데, 이거야 원 완전히 U.N.K.L.E.의 "Rabbit in Your Headlights" (피처링은 Thom Yorke가 했다) 하고 완전히 똑같은 게 아닌가.

그러고 나서 구글링을 해보니 꽤 유명했던 표절건이었구나. -_-; 중간중간 SKY의 광고들 ("머리를 써라" 같은)도 끼워넣고 말이지. 전혀 몰랐네. (그 때는 없어서 몰랐구나.)

"아이스크림"도 블랙 아이드 피스의 "Where Is the Love"가 자꾸 떠오르는 멜로디지만 그래도 재치있다 싶었는데… 쩝; 그래도 TV에서 웃겨주면 재밌게 웃어줄게, MC몽.

이건 뮤직비디오가 표절 수준이고,


MC몽 - 천하무적 feat. 박장근 of Super Sta


U.N.K.L.E. - Rabbit in Your Headlights feat. Thom Yorke

이건 곡 진행이 참 익숙하네;


MC몽 - 아이스크림


Black Eyed Peas - Where Is the Love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www.mediamob.co.kr/MediaMob/index.aspx 미디어몹 2006.11.20 09:58

    써머즈 회원님의 상기 포스트가 미디어몹에 링크가 되었습니다.